Kangso Lee

李康昭 이강소
Information

  Artist Kangso Lee is known for his works that depict ducks. He is the artist is committed to his experimental artistic works in the early 1970s when the Korean art community was struggling to abandon the limitations and cliché of paintings. Ever since he started walking the road of an artist, he kept looking for his painting methodology in his own works. Perhaps we could argue that he was well aware of the problems. Nevertheless, it is since then that he had started to perform uniquely new and diverse perspectives in inventing his own painting language. His canvas is subject to his experiment and his exploration of two dimensional space. Adding the traditional drawing technique in pursuing the new artistic world, Kangso Lee’s painting language found its place in Korean art community as something unique. In short, Kangso Lee and his creative painting language is being acknowledged and appreciated.

 

  He has attempted to depict the vast worldly aesthetics through the pictorial images for a long time. Thus the world he sees is not consisted of space and time but of the stream of images. He is one of the rare artists who knows that to go beyond the three-dimensional world to multi-dimensionality, one needs to go with the stream of images.

 

  오리라는 소재의 작품으로 우리에게 잘 알려져 있는 작가 이강소. 그는 1970년 초반, 한국화단이 회화의 한계와 진부함을 버리고자 몸부림치고 있을 떄, 국내에서 과감하게 자신을 던져 실험적인 작업을 활발히 벌여온 작가이다. 작가의 길을 걷기 시작한 이후부터 그는 자신의 회화형식을 스스로의 작품 속에서 찾아 왔다. 문제의식이 남달리 강했다고나 할까. 아무튼 그는 이때부터 자신의 회화언어를 개발하는데 남달리 새롭고 다양한 시각을 구사해 왔다. 그의 캔버스는 자신의 실험 대상이자 평면에 대한 탐구의 장 역할을 담당해 왔다. 여기에 전통적인 회화기법을 가미하여 새로운 작품세계를 추구해온 이강소의 회화언어는 지금 한국화단에 그만의 것으로 자리잡고 있다. 말하자면 이강소는 작품 언어의 독창적인 브랜드를 사람들로부터 인정받고 있는 셈이다. 그는 오랫동안 회화적 이미지를 통하여 광대한 세계의 미를 그려내고자 시도해온 작가이다. 그렇기 때문에 이강소가 바라보는 세상은 시간과 공간이 있지 않고 이미지의 흐름으로 구성된 공간에 있다. 그는 삼차원의 세계를 너머 다차원의 공간으로 진입하려면 이미지의 흐름으로 가야한다는 것을 알고 있는 보기 드문 작가이다. 

Profile

1943       한국 대구 생

1965       서울대학교 미술대학 회화과 졸업

1982-93  국립 경상대학교 교수

1985-87  뉴욕주립대학교(얼바니)객원교수 및 객원예술가

1991      트라이 앵글 아티스트 워크 샾, 뉴욕

1991-92  P.S.1 (뉴욕 현대미술연구소) 국제 스튜디오 아티스트 프로그램, 뉴욕

  

개인전 

2008       예화랑, 서울

2007       리안갤러리, 창원
-           엠포리아갤러리, 서울

-           이화익 갤러리, 서울

2006       노화랑, 서울

2005       Wide White Space : Paintings, Photos, Sculpture & Video WHITE BOX,뉴욕

2003       The river is moving 아트선재 미술관, 경주

-            이현 갤러리, 대구

2002       르 팔레 데 콩그레 드 파리, 프랑스 파리

 

 

단체전

2009     서울오픈아트페어, SOAF2009, 예화랑, coex, 서울

2008     7th 신한아트홀 초대전, 신한아트홀 갤러리

2007     "Collector's Choice"展 예화랑

2006      예화랑 개관 28주년 기념전 “Into the Aura"展 예화랑

2001      기초, 전망 서울 미술관

-          정신의 풍경 M 갤러리,대구

2000     정신으로서의 평면 부산 시립미술관

-          광주 비엔날레 특별전 : 한-일 현대미술의 단면 광주 시립미술관

-          한국 판화의 전개와 변모 대전 시립미술관

1999      한국 - 조용한 아침의 나라 아시아 미술관, 프랑스 니스

-          박여숙 화랑 개관 16주년 기념전 : 자연과 대화 박여숙 화랑

-          한국 현대미술 90년대의 정황전 엘렌킴머피 갤러리

 

수상내역  
2002      제3회 이인성 미술상 
1983     서울 국제 판화 비엔날레 우수상 

 
 

주요소장처
국립현대미술관, 과천
호암미술관, 용인
아트선재미술관, 경주
금호미술관, 서울
서울시립미술관, 서울
부산시립미술관, 부산
홍익대학교 미술관, 서울
계명대학교 미술관, 대구
부산시청, 부산
대구시청, 대구
한림미술관,서울
대전예술의 전당, 대전
아사달조각공원, 경주
경남도립미술관, 창원
Lexon Co. Ltd., New Jersey, U.S.A
Mie Museum of Art, Miegen, Japan
The International Museum of 20th Century Arts&Cultural Centre, Laguna Beach, CA. U.S.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