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sun Choi

崔仁宣 최인선 (b.1964)
Information

  In-sun Choi attempts to collaborate the ontological meaning and artistry by delineating the naturality of materials, the trace of the human influence on such materials and his artistic intentions. His mastery creates a sense of inevitability and the fresh and raw objet d’art creates causality. The objet and paintings are the accounts of the artist’s endeavor to go beyond the boundaries of a painting, the picture and even the space. And by transcending the boundaries of the spiritual, religious, societal and cultural incidents and their relationship to materiality, the artist paints and investigates the mystery of ontology. The artist was born in 1964, attending Hong-ik University and graduating from its undergraduate and graduate program. He went to the United States to graduate from a prestigious graduate program in the State University of New York, subsequently winning several renowned artistic awards, achieving critical acclaim and putting himself on the pedestal in national artistic community. He came in the first place in 1992 Central Art Award and in 1996 Young Artist prize sponsored by Hankook Ilbo, and in the second place for 1994 Korean National Art Award, and was awarded the Ministry of Culture and Tourism award, and 2003 Jong-hyun Ha award. Restlessly working towards perfection, he truly is one of the artists that are the most committed to artistic endeavors. His works can be categorized into 3 distinct phases, the first phase being the materiality (1989-1995), the second the semiology (1996-2002) and the third the ongoing phase which can be seen as an extension of the two previous phases. His works present us the liberated and freely combined textures of brush decorating the canvas in its entirety. He expresses the yet-to-be-discovered, but definitely existent hopes and dreams and excels at elegant colorings. He currently holds a professorship in Hong-ik University. In the exposed mass concrete, he organizes a studio in which the aluminum window frame, a thin layer of Styrofoam that covers the frame, and the soft sunlight permeating through the membrane, the vinyl on the floor, and the traces of paint, foot prints, yellow vinyl tapes, tin cans of paints, iron and aluminum tables, wooden frames, panel fragments, rusty wires and a bunch of splendid and elaborated color canvases, bundles of papers with elegant drawings on them, constituting an artistic work, so to speak, in his private space as well.

 

  최인선은 물질이 가지고 있는 자연성, 물질과 인간이 만나서 형성되어진 흔적 그리고 작가의도를 통해 존재론적 의미와 예술성의 접목을 보여주고자 한다. 최인선의 숙련된 솜씨는 필연을 만들어내며 생생한 날것의 오브제는 우연이라는 인과법칙을 만들어낸다. 그가 자유자재로 사용하는 사물과 그림들은 회화의 공간 안에서, 화면을 뛰어넘어 공간조차도 운용하는 놀이를 기술한 것이다. 그리고 전혀 다른 질서에 속하는 영적, 종교적, 사회적, 문화적 사건과 물질성사이의 관계들을 화가의 눈으로 발견하고 그려내며 조합해 세계 존재의 비밀을 풀어내고 있다. 작가 최인선은 1964년 생으로홍익대 미대 회화과 및 同 대학원 수학 후 미국으로 건너가 뉴욕주립대학교를 졸업 한 작가는 ’92년 중앙미술대전 대상, ’94년 국전 우수상, ’96년 한국일보 청년작가전 대상, 2002년 문화관광부 장관상, 2003년 하종현 미술상 등을 수상한 한국화단에서 실력있는 작가로 인정 받고있다. 끊임없이 연구하는 자세로 변화의 속도를 늦추지 않는 그의 작품세계는 진정 노력하고 반성하는 작가임이 틀림이 없다. 제1기(1989-1995):물성의 시대, 제2기(1996년-2002년):기호의 시대, 제3기는 현재 진행중인 이 작품들과 연장선에 있는 유화작업들이다. 이 작품은 활기에 가득찬 화면위로 개체의 성격에서 해방 또는 구성되고 자유롭게 조합되어진 붓의 질감들로 캔버스 화면위를 가득 메우고 있다. 이 세상에 존재하고 있지만 아직 발견되지 않은 미지의 희망, 꿈을 표현한 것이며 무엇보다 세련된 색채의 향연이 두드러지는 작품이다.
현재 작가는 홍익대학교 교수로 재직 중이다. 최인선의 노출 콘크리트로 된 사각의 작업실 공간 안에는 알루미늄 창틀, 그것을 가리고 있는 얇은 스치로폼, 그 이중막을 통해 들어오는 부드러운 빛, 바닥에 깔린 비닐, 그 위에 떨어져 있는 물감자국, 발자국, 노란 비닐 테이프, 깡통물감, 아연과 알루미늄 책상, 나무틀, 판넬 조각, 녹슨 철사, 화려한 색채의 캔버스 더미, 섬세한 드로잉이 그려진 두터운 질감의 종이뭉치 등이 어울어져 하나의 거대한
작품을 만들어 내고 있다

Profile

1964      광주출생

1990      홍익대학교 미술대학 회화과 및 동대학원 졸업
1997      뉴욕주립대학교 대학원 졸업 
              현 홍익대학교 미술대학 회화과 교수 

개인전

2008       학고재, 서울

2007       The firehouse Gallery, 뉴욕

2006       Art Bank Gallery, 뉴저지

-           진 아트 갤러리, 경기도

-           사라리 아트갤러리, 경기도

-           Open Studio, 경기도

2005      웅갤러리, 서울

-           세오갤러리, 서울

2004      노화랑, 서울
2003      Dorothy Young Venter for the Arts, 미국 뉴저지

-          Albert Shahinian Gallery, 미국 뉴욕

-           Heidi Cho Gallery, 미국 뉴욕

2002      세줄갤러리, 서울

2001      금호미술관

-          서신 갤러리, 진주

2000      예화랑, 서울 
-          서화 갤러리, 서울

-          아티누스 갤러리, 서울

-          궁동 갤러리, 광주

1998      Water Mark / Cargo Gallery, New York 
-          Unison Gallery, New York
1997      백상기념관 대상수상기념 초대개인전, 한국일보사주관, 서울
-          SUNY College Art Gallery, New York 
-          아라리오 화랑, 천안

1995      예화랑, 서울 
-          박영덕 화랑

1993      예술의 전당. 인화랑 주관, 서울

-          갤러리아그배, 광주

-          사계화랑, 서울
1991      최갤러리, 서울

-          홍익대학교 전시실(석사학위 청구), 서울
1990      갤러리 2000, 서울 
1989      관훈미술관, 서울


주요 단체전 및 기획전

2009      SOAF 서울 오픈아트페어, 예화랑, 코엑스, 서울

2008      Collector’s Choice 展, 예화랑
2004      한국의 평면회화, 어제와 오늘, 서울시립미술관

-           지각의 창을 열다, 노화랑

2002      갤러리 세줄, 서울- 중심의 상실展, 개관기념전 3부
2000      오리진회화협회전, 상 갤러리

1999      홍익판화회전, 상 갤러리

 

수상내역

2003      하종현 미술상

2002      오늘의 젊은 예술가상

1996      제2회 한국일보 청년작가 초대전 대상수상, 예술의전당, 서울
1994      제13회 대한민국 미술대전 우수상 수상, 국립현대미술관, 과천

1992      제15회 중앙미술대전 대상수상, 국립현대미술관, 과천

 

작품소장

국립현대미술관, 서울시립미술관, 금호문화재단, 뉴욕주립대학교(뉴욕), 광주시립미술관, 호암갤러리, 
타워팰리스, 스타타워(Loan sstar korea), 한국일보사, 파라다이스 호텔, 시공사, 남양유업 마우나 
오션 클럽하우스, 광주고등검찰청사